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 코치진 구성 완료

서태영 / 기사승인 : 2019-04-10 15:49:57
  • -
  • +
  • 인쇄
하숙례, 이휘걸, 구나단 코치를 새로운 코칭스태프로 영입했다고 발표

1.jpg
▲사진=여자농구 신한은행 로고 [출처/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가 10일 하숙례, 이휘걸, 구나단 코치를 새로운 코칭스태프로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하숙례 코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북단일팀 코치를 지냈으며 1990년과1994년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출신이다.


이휘걸 코치는 선수들 체력을 관리하는 컨디셔닝 코치로 선임됐다.


구나단 코치는 캐나다 교포 출신으로 이들은 정상일 감독이 중국 상하이에서 지도자 생활을할 때 같은 팀에서 코칭스태프로 호흡을 맞춘 경력이 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