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여수산단 내 석유화학제품 제조 공장에서 화재…작업자 3명 사망

정민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12-14 09:23:43
  • -
  • +
  • 인쇄
석유화학제품 제조 공장인 이일산업에서 13일 오후 1시 37분경 화재 발생
▲ 사진=13일 오후 1시 37분경 전남 여수시 주삼동 여수국가산업단지 한 화학물질 제조 공장에서 화재

 

전남 여수시 주삼동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석유화학제품 제조 공장인 이일산업에서 13일 오후 1시 37분경 화재가 발생했다.

액체 화학물질을 저장한 고정식 탱크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

현장에 있던 작업자 7명 중 4명은 사고 이후 행방이 확인됐으나 A(70)씨와 B(64)씨 등 2명의 시신이 사고 장소와 인접한 공장에서 발견됐다.

뒤이어 60대 작업자 C씨도 사고 현장 근처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 당국은 폭발 당시 충격 때문에 사망자들이 인근 공장에서 발견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검은 연기가 10km가량 떨어진 도심에서도 목격될 정도로 불길이 커지자 여수시와 소방당국은 반경 1㎞ 안에 주차된 차량을 다른 장소로 옮겨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소방당국은 사고 접수 직후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오후 2시 41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와 실종자 수색 작업을 벌였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한다.

소방당국은 4시간여 만에 불길을 완전히 잡았으며 오후 5시 11분께 대응 단계 발령을 완전히 해제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사진=13일 오후 1시 37분경 전남 여수시 주삼동 여수국가산업단지 한 화학물질 제조 공장에서 화재

 

 

▲ 사진=13일 오후 1시 37분경 전남 여수시 주삼동 여수국가산업단지 한 화학물질 제조 공장에서 화재

 

 

▲ 사진=13일 오후 전남 여수시 주삼동 여수국가산업단지 폭발·화재 사고 현장인 이일산업 앞에서 이달승 여수소방서장 브리핑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