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대망론' 양승조 지사, 제20대 대통령선거 출마 공식 선언

이재만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2 17:15:29
  • -
  • +
  • 인쇄
- “‘내가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국민의 대통령, 봉사하는 대통령이 되겠다”
- 12일 오전11시 세종시 지방자치회관 야외공간에서 출마선언
- 충청권 광역·기초단체장, 이낙연 전 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인사 대거 참석

▲사진=양승조 충남도지사가 12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 야외공간에서 제20대 대통령선거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데일리매거진
 양승조 충남도지사(더불어민주당)가 12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 야외공간에서 제20대 대통령선거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이날 출마선언식에는 이시종 충북지사ㆍ허태정 대전시장ㆍ이춘희 세종시장 등 충청권 광역단체장, 이낙연 전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전현직 국회의원들이 대거 참석했다. 양 지사의 이번 출마 선언은 여권에선 박용진 민주당 의원에 이어 두 번째다.

 

이날 출마선언식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을 비롯해 강준현, 김종민, 문진석, 박완주, 어기구, 우원식, 이장섭, 이정문, 홍성국, 정필모 국회의원, 그리고 이강철 전 시민사회수석비서관,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나소열 전 청와대 비서관, 윤일규 전 국회의원, 이규희 전 국회의원, 최건식 민주당 고문 등 지지자들이 대거 참석 했다.

 

아울러 충청권 기초단체장으로 김정섭 공주시장, 오세현 아산시장, 맹정호 서산시장, 최흥목 계룡시장, 김홍장 당진시장,문정우 금산군수, 박정현 부여군수, 가세로 태안군수 등이 참석해 양승조 충남도지사의 첫 걸음을 빛냈으며, 문헌일 충남도민회 중앙회 회장도 참석해 축하를 전했다.

 

이어 양승조 도지사는 출마선언을 통해 “양극화ㆍ저출산ㆍ고령화라는 3대 위기가 대한민국을 위협하고 있다. 세계 9위 경제대국ㆍ1인당 국민소득 3만2천달러에도 국민들은 행복을 느끼지 못한다”고 말하고, “‘내가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국민의 대통령ㆍ봉사하는 대통령으로서 ‘나의 행복’이 모여 우리의 행복이 되고, 그래서 더불어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양 도지사는 "3대 위기 극복을 위해 청년이 희망을 꿈꿀 수 있는 시스템 구축과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의 대한민국, 세계 1위의 미래 신성장동력과 첨단산업분야가 넘치는 나라, 우리 민족의 행복을 키우는 남북 평화 체제 구축 등을 강력히 실천할 것"을 다짐 하기도 했다.

 

이날 출정식 행사가 열린 장소는 ‘세종시 자치회관’로 노무현 대통령의 국토균형발전의 상징이자, 세종시 원안사수를 위해 양 지사가 22일간 목숨을 건 단식투쟁을 했던 장소로서 지방분권 대통령의 이미지를 강조하기에 충분한 장소라는 것이 여권 관계자들의 평가다.

▲사진=양승조 도지사 출마선언식 ⓒ데일리매거진

양승조 도지사는 출마선언식을 마치고, 첫 공식행보로 국립대전 현충원을 참배했다. 방명록에는 “내가 행복한 대한민국ㆍ더불어 잘사는 대한민국을 만들겠습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한편 이날 출마를 공식선언한 양승조 후보는 성균관대 법대를 졸업한 변호사 출신으로 4선 국회의원ㆍ민주당 사무총장ㆍ국회 보건복지위원장 등을 두루 역임한 충청권을 대표하는 정치인으로 현재는 충남도지사이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