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브리핑] 소아·청소년 백신 접종 당부 …"등교 안정에 국민협조 필요" (영상)

장형익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1 16:45:31
  • -
  • +
  • 인쇄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합동 브리핑을 열고 "전 국민의 동참 속에 올해 12월 말까지의 학사 일정을 무사히 마치고 내년 3월 신학기는 온전한 학교 일상 회복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지난달 22일부터 사회 전체 단계적 일상회복과 함께 전국 학교에서 코로나19 2년여 만에 전면 등교가 시작됐다.

그러나 교육부에 따르면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된 지난달부터 일평균 학생 확진자는 350명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

11월 4∼10일에는 356.9명, 11월 11∼17일 369.6명, 11월 18∼24일 446.3명으로 매주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이번 브리핑은 사회 전체의 단계적 일상회복과 학교 전면등교 이후 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교육·방역당국은 소아·청소년 백신 접종을 당부하고 있다.

교육부는 감염 상황이 악화해 정부 차원의 비상계획이 발동돼도 등교수업 원칙을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다만 과대학교·과밀학급의 경우 비상계획이 발동하면 3분의 2 밀집도로 우선 조정하고 비상계획 발동 후에도 상황이 개선되지 않으면 나머지 학교들도 3분의 2 수준으로 밀집도를 조정할 계획이다.

이 경우에도 유치원이나 특수학교·특수학급은 전면 등교하고 돌봄도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