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과 수도권 아파트 입주경기 지표…높은 수준으로 유지

정민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0 11:32:30
  • -
  • +
  • 인쇄
전세 공급 부족과 입주 물량 감소 등의 영향
▲ 사진=서울과 수도권 아파트 ⓒ데일리매거진

 

주택산업연구원(주산연)에 따르면 이달 입주경기실사지수(HOSI) 전망치는 전국 기준 93.8로, 지난달 대비 10.6포인트 내려갔다고 20일 밝혔다.

주산연은 "지난달 전망치가 매우 높은 수준을 기록한 기저효과 영향으로 이달 전망치가 하락했으나 여전히 90선에 머무르고 있어 양호한 흐름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HOSI는 공급자 입장에서 입주를 앞두고 있거나 입주 중인 아파트 단지의 입주 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100을 기준치로 그 이상이면 입주 여건이 양호하다는 것을, 그 미만이면 입주 여건이 좋지 않음을 의미한다.

지역별로 서울(104.8), 인천(100.0), 경기(104.4) 등 수도권 지역과 대전(111.1), 세종(100.0) 등의 전망치가 기준선을 상회했다. 이들 지역은 6월 HOSI 실적치도 모두 기준선 이상으로 조사됐다.

반면, 그동안 양호한 입주경기 흐름을 이어오던 부산과 대구의 6월 실적치는 각각 80.9, 88.8로 90선을 밑돌았다.

강원, 충북, 제주 등의 7월 전망치는 70∼80선으로 나타나 저조했다.

주산연은 실적치와 전망치가 낮게 조사된 지역에서 사업자들이 입주 시장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제언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