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설 전까지 "소상공인 자영업자 두텁게 지원하기 위해 추경 편성"

이승협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4 10:36:46
  • -
  • +
  • 인쇄
더불어민주당을 중심으로 논의된 '신년 추경'을 정부가 전격 수용한 것
▲ 사진=김부겸 국무총리, 1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주재 [제공/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을 중심으로 논의된 '신년 추경'에 대해 김부겸 국무총리는 14일 "추가경정예산안을 신속히 준비해 설 전까지 국회에 제출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정부는 소상공인 자영업자 여러분을 보다 두텁게 지원하기 위해 추경을 편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초과세수 등 가용자원을 최대한 활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날 기획재정부는 정부의 예상보다 세수가 약 8조원 이상 더 들어올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고,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초과 세수를 활용해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어려움을 덜어드릴 방안을 신속하게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김 총리는 "방역조치 완화만을 기다리며 힘겹게 버텨주고 계신 소상공인 자영업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안타깝고 죄송스럽다"며 "모두가 어렵지만 이분들의 손을 붙잡고 함께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절박한 상황에 처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심정을 감안해 국회에 신속한 심의와 처리를 요청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