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백악관 "바이든-문대통령, 5월 21일 정상회담"성명 발표

이재만 기자 / 기사승인 : 2021-04-30 09:24:38
  • -
  • +
  • 인쇄
- "조 바이든 대통령 5월 21일 문 대통령을 백악관에서 환영하길 고대한다"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긴밀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를 기대한다."

▲사진=미국 백악관은 29일(현지시간)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 성명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달 21일 백악관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한다고 밝혔다.    [출처/백악관 홈페이지 캡쳐]
 미국 백악관은 29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달 21일 백악관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한다고 밝혔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5월 21일 문 대통령을 백악관에서 환영하길 고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의 이번 방문으로 한미의 철통같은 동맹관계와 우리 정부와 국민, 경제 사이의 광범위하고 깊은 유대가 부각될 것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문 대통령과 협력해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긴밀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미국 백악관은 29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左)과 바이든 대통령(右)이 다음달 21일 백악관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