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여자복식 '김소영·공희용' 日 오픈 결승 진출

안정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7 14:14:52
  • -
  • +
  • 인쇄
4강전에서 세계랭킹 15위 리원메이-정위(중국)를 2-0(21-16 21-11)으로 가볍게 제압

1.jpg
▲사진=배드민턴 여자복식 김소영(우)-공희용(좌)


[데일리매거진=안정미 기자] 배드민턴 여자복식 세계랭킹 13위인 김소영-공희용은 27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대회 4강전에서 세계랭킹 15위 리원메이-정위(중국)를 2-0(21-16 21-11)으로 가볍게 제압하고 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리원메이-정위는 8강에서 세계랭킹 1위 후쿠시마 유키-히로타 사야카(일본)를 꺾은 팀이지만, 김소영-공희용의 공세에는 힘을 쓰지 못했다.


김소영-공희용은 28일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2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와 우승 경쟁에 나선다.


올해 2월 스페인 마스터스에서 첫 우승을 거둔 김소영-공희용은 4월 2020 도쿄올림픽 포인트를 제공하는 첫 번째 대회인 뉴질랜드 오픈에서 정상에 오르며 도쿄올림픽 다크호스로 부상했다.


특히 여자복식 최강의 전력을 갖춘 일본 선수들에게 강해 '일본 킬러' 별명을 얻었다. 이번에는 일본의 안방 도쿄에서 우승을 노린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