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경부선 노후 열차제어시스템 개량 공사 착수

정민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03-16 14:48:54
  • -
  • +
  • 인쇄
-2011년 설치된 노후 열차제어시스템 개량 위해
-열차 안전운행 및 유지보수 효율성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

 

▲사진=국가철도공단은 경부선 신동역에서 부산역까지 135.8km에 걸쳐 열차제어시스템(ATP) 개량 공사에 착수했다. [제공/국가철도공단]
국가철도공단은 경부선 신동역에서 부산역까지 135.8km에 걸쳐 열차제어시스템(ATP) 개량 공사에 착수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장기 철도시설 개량투자계획(2018∼2022)에 따라 2011년 설치된 노후 열차제어시스템을 개량하기 위해 시행되며, 2022년 12월 준공 목표로 추진한다.

  

이번 개량공사를 통해 최신 설비의 열차제어시스템이 새로 도입되고, 각 역에 분산되어있는 지상 신호설비가 한 곳으로 집중 구축되어 열차 안전운행 및 유지보수 효율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형하 영남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경부선 열차제어시스템에 대한 안전 및 품질향상을 도모함은 물론, 앞으로도 시설물의 지속적인 성능개량을 통하여 안전한 철도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핫이슈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