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내년도 예산안에 코로나19 백신 예산 증액

이정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11-30 12:52:49
  • -
  • +
  • 인쇄
치료제 개발·백신 도입 물량을 늘리도록 내년 예산에 증액 반영
▲ 사진=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제공/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3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내 기업들의 연내 치료제 개발 노력과 함께 우리는 백신 도입 물량을 늘리도록 내년 예산에 증액 반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의료계는 안전성과 유효성을 충분히 확인하기 바란다"며 "당과 정부는 의료계와 함께 치료제 사용과 백신 접종을 최대한 앞당기도록 노력해야겠다"고 덧붙였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정부가 예산안을 제출한 9월 초까지는 백신 개발이 불투명했다. 정부가 편성했던 예산은 3천만명분의 접종 물량이지만, 지금은 국내외에서 백신 개발 소식이 있는 만큼 예산 증액이 불가피하다"며 "코로나 3차 유행으로 인한 맞춤형 민생지원금도 설 전에 지급하도록 본예산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당과 정부는 전국민의 85%에 해당하는 최대 4천400만명분의 백신을 확보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위해 내년 예산에 최대 1조3천억원의 백신 예산을 편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