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전 의원, '국민의당'을 당명으로 중앙선관위에 접수

이정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4 14:28:02
  • -
  • +
  • 인쇄
중앙선관위 '안철수 신당'을 불허한 데 이어 '국민당'도 불허
▲ 사진=기자회견 하는 안철수 전 의원 [제공/연합뉴스]

 

안철수 전 의원의 신당 창당준비위원회는 14일 긴급회의를 열고 국민의당을 당명으로 하겠다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접수했다.

창당준비위원회 집행위원회의 장환진 부위원장은 "시간이 많지 않고, 국민 인식과 홍보 등을 고려해 국민의당을 선택했다"며 "4년 전 창당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취지"라고 밝혔다.

장 부위원장은 "어제 '국민당'이 안 되면 '국민의당'은 괜찮냐고 선관위에 물었더니 가능하다는 답을 받았다"며 "이에 따른 결과를 조속히 통보받기로 했다"고 말했다.

중앙선관위는 안 전 의원이 추진하는 신당 명칭으로 '안철수 신당'을 불허한 데 이어 '국민당'도 불허했다. 이에 안 전 의원이 4년 전 창당했던 국민의당 명칭을 다시 쓰기로 했다는 것이다.

안 전 의원은 잇따른 당명 불허 방침에 항의하는 차원에서 이날 경기도 과천 중앙선관위를 방문했다.

그는 "참 쓴웃음만 나온다. 뭐가 두려워 이런 무리한 결정을 내렸는지 모르겠다"며 "정당한 검찰 수사를 막으려는 것처럼 새 개혁 정당의 탄생을 방해하는 것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