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美 플로리다주(州) 아파트 붕괴사고…35명 구조, 99명 소재 미확인

송하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6-25 11:19:53
  • -
  • +
  • 인쇄
▲ 사진=2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 서프사이드의 아파트 붕괴현장 [제공/연합뉴스]

 

미국 언론 2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 서프사이드의 12층 고급아파트가 무너진 것은 한밤중인 이날 오전 1시 30분경이다.

구조작업은 30분 후인 오전 2시께 시작됐다.

붕괴 당시 아파트 내 몇 명이 있었는지도 아직 정확히 파악되지 않았다.

주민 99명 소재가 확인되지 않았는데 이들 모두가 참사가 벌어졌을 때 아파트에 있었는지는 불분명하다. 구조당국은 12층 건물의 총 136개 호 가운데 약 절반이 붕괴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해변에 자리한 이 아파트는 상시거주하는 주민도 많지만 '별장'으로 삼아 때때로만 이용하는 주민도 있다.

특히 방문객의 방문기록은 남아있지만, 주민은 기록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가용한 자원을 모두 동원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 사진=2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 서프사이드의 아파트 붕괴현장 [제공/연합뉴스]

 

 

▲ 사진=2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 서프사이드의 아파트 붕괴현장 [제공/연합뉴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