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5대항만 내 빈 컨테이너 비중…최대 40% 기록

이정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8 11:16:07
  • -
  • +
  • 인쇄
김영진 의원 "효과적인 빈 컨테이너 처리 및 유해병해충 방지책 마련되어야"
▲ 사진=더불어민주당 김영진 의원(수원병)

 

우리나라 주요 5대항만(부산, 인천, 여수광양, 울산, 평택) 내에 전체 컨테이너 대비 빈 컨테이너 비율이 높은 수준을 유지하면서 관리방안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의원(수원병)이 해양수산부로부터 받은 ‘최근 3년간 우리나라 5대 주요항만 내 빈 컨테이너 현황’자료에 따르면 2017년부터 올해 6월까지 울산항 내 빈 컨테이너 비중이 총 평균 40%로 최대치였고, 이어서 평택항이 33%, 인천항 27%, 여수광양항 21%, 부산항 17%를 기록했다.

한편 2018년과 2019년 부산항 내 13,181개의 빈 컨테이너를 대상으로 불량 여부를 조사했는데 절반에 가까운 5,879개의 빈 컨테이너가 불량으로 드러났고, 컨테이너 내에서 붉은불개미, 거미, 구더기 등 다수의 유해병해충이 발견되었다.

인천항과 여수광양항, 울산항은 2019년 한 해 동안 소량의 빈 컨테이너에 대해서만 불량 여부를 조사하여 앞으로 빈 컨테이너에 대한 더 체계적인 검사가 요구되고 있다.

김영진 의원은 “항만 내 빈 컨테이너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항만의 공간을 불필요하게 차지하고, 관리가 되지 않은 컨테이너 내부에 유해병해충이 발생하는 경우까지 나타났다”고 언급하며 “계속 누적되고 있는 빈 컨테이너 비중을 줄이고, 컨테이너 내부에서 발생하는 유해병해충에 대한 방지책을 마련하여 항만 운영 효율화에 힘써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 최근 3년간 우리나라 5대 주요항만 빈 컨테이너 현황 [제공/김영진 의원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