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4대 그룹 총수, 정·재계 250여명 초청 신년회

김태일 기자 / 기사승인 : 2020-01-02 15:50:21
  • -
  • +
  • 인쇄
대한상의서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 주제로 개최

1.jpg
▲사진=신년사 하는 문재인 대통령 [제공/연합뉴스]


[데일리매거진=김태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020년 첫 근무일인 2일 서울 남대문의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4대 그룹 총수, 정·재계 및 정부 인사 등 각계각층 250여명을 초청해 신년회를 열었다.


이번 신년회는 공정을 바탕으로 혁신과 포용, 공정과 평화의 열매를 맺어 국민이 변화를 체감하는 새해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아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지난해 신년인사회가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개최된 데 이어 올해 대한상의에서 열린 것은 경제성장과 경제활력 제고에 대한 의지를 강조한 것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이날 신년회에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이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4대 그룹 총수가 일제히 참석했다.


이 외에도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한 경제 5단체장과 금융·보험단체 등 경제계 대표, 과학기술계 대표, 종교 및 시민사회계 대표 등 각계각층 인사들이 참석했다.


경제계에서는 조문수 한국카본 회장과 이성일 영창케미칼 대표를 비롯해 소재·부품·장비 기업과 벤처·스타트업 및 중견기업, 사회적 경제 기업 등을 대표하는 기업가들도 참석했다.


문희상 국회의장,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이낙연 국무총리, 권순일 중앙선관위원장 등 5부 요인과 국무위원, 여야 정당 대표·원내대표·정책위의장, 국회 상임위·특별위원장, 시도지사 및 시도교육감 등도 초청됐다.


이번 신년회에는 특히 '혁신과 포용'이라는 테마에 맞춘 특별초청자 29명도 참석했다.


원터치 방식의 수제맥주 키트를 개발해 올해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에서 혁신상을 받을 예정인 ㈜인더케그 강태일 대표이사, 건강이 악화한 어머니의 젓갈 점포를 이어받아 이를 발전시킨 동훈젓갈마을 신동찬 대표 등이 대표적이다.


아울러 지난해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대표팀을 준우승으로 이끈 정정용 전 감독, '펭수'를 화제의 캐릭터로 만들어 여성신문 선정 2019년 '미래의 여성지도자상'을 받은 EBS 이슬예나 PD 등도 초청 대상에 포함됐다.


행사에서는 가수 송가인 씨와 '펭수', 아시아 여성 최초로 국제 뇌과학기구 사무총장을 맡게 된 한국뇌연구원 정성진 박사 등 각계 인사 7명이 새해 인사와 소망, 덕담을 담아 인터뷰한 영상도 상영됐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