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日 수출규제 조치 이후 내놨던 대책 중간점검

서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3 16:39:54
  • -
  • +
  • 인쇄
소재·부품기업 519곳의 수급상황을 점검했고 4천92개 기업에 규제품목 컨설팅 지원

1.jpg
▲사진=일본 수출규제 조치 이후 내놨던 각종 대책을 중간점검 [제공/연합뉴스]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기획재정부는 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 주재로 '일본 수출규제 대응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그간 정부가 발표한 대책의 추진상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정부에 따르면 관련 기업에 대한 대출·보증 만기 연장이나 신규자금 공급 등 금융지원 규모는 총 2천705억원으로 집계됐다.


소재·부품 수급 대응 지원센터에서 소재·부품기업 519곳의 수급상황을 점검했고 4천92개 기업에 규제품목 안내와 컨설팅 지원을 진행했다.


7개 사업장에 대해서는 특별연장근로를 인가했다. 화학물질 인허가 기간 단축을 위한 고시 개정을 마쳤다.


또 정부는 소재·부품 특별법 개정을 위해 관계부처 간 조율을 신속히 마치고 이달 중으로 법안이 국회에 제출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