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영, 대통령배 수영대회서 '평영·접영' 2관왕

서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6 14:13:37
  • -
  • +
  • 인쇄
10월 4일 개막하는 제100회 전국체전을 위한 훈련에 집중할 계획

1.jpg
▲사진=한국 수영의 간판 김서영 [출처/올댓스포츠]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한국 수영의 간판 김서영은 25일 전주 완산수영장에서 열린 제38회 대통령배 전국 수영대회 여자 일반부 평영 200m 결승에서 2분28초60으로 터치패드를 찍어 김슬비(서울시수영연맹·2분29초10)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24일 접영 50m 결승에서 26초46의 대회 신기록을 수립하며 금메달을 따냈던 김서영은 평영에서 또 하나의 메달을 추가하며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지난달 막을 내린 2019 국제수영연맹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한국 경영 선수 중 유일하게 8명이 겨루는 결승에 올랐던 김서영은 10월 열리는 전국체전을 앞두고 컨디션 관리 차원에서 주 종목인 개인혼영 200m, 400m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대신 접영과 평영 경기에 출전한 김서영은 2경기 모두 금메달을 목에 걸며 '사전점검'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김서영은 10월 4일 개막하는 제100회 전국체전을 위한 훈련에 집중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