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임대인' 세액공제 내년 6월까지 연장

송하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12-03 17:29:42
  • -
  • +
  • 인쇄
전용기 의원이 대표발의한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 2일 본회의 통과
▲ 사진=더불어민주당 전용기 의원(비례대표)

 

더불어민주당 전용기 의원이 대표발의한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이 오늘 본회의에서 통과되었다.

정부는 현재와 같은 재난 상황에서 상가임대료를 인하해주는 이른바 ‘착한 임대인’에 대해 임대료 인하금액의 50%를 세액을 공제해주는 정책을 시행한 바 있다.

당초 세액공제 기한은 올해 6월 말까지였으나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올해 말까지 연장되었다.

이번에 통과된 법안은 코로나19 피해를 조기에 극복하고 경제활력을 제고하기 위하여 ‘착한 임대인’ 세액공제 적용기한을 내년 6월 30일까지 연장하는 내용이다.

전용기 의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자영업자 분들에게 가장 부담이 되는 것은 임대료이다”라며 “‘착한 임대인’ 세액공제 연장이라는 상생정신을 통해 어려움을 나누고 함께 견뎌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앞서 전용기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임대료를 연체하게 된 소상공인들의 퇴거를 한시적으로 막기 위한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하여 통과시킨 바 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