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자격증 사이버 지갑으로 쏙..."네이버나 카카오톡에 보관하세요"

정민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5 15:10:27
  • -
  • +
  • 인쇄
네이버·카카오, 노동부·산업인력공단·상공회의소와 업무협약 체결

우선 495종 기술자격증 보관 향후 더 확대될 것

이제부터는 번거롭게 국가자격증을 몇 개씩 지갑 속에 넣고 다니지 않아도 된다. 네이버 지갑 카카오 지갑 안에 쏙 들어가게 됐기 때문이다.

 

이처럼 앞으로 네이버 앱이나 카카오톡에서 국가자격증을 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카카오는 15일 고용노동부·한국산업인력공단·대한상공회의소와 '모바일 국가자격증 및 연계 서비스' 제공을 위한 5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노동부 산하 기관인 한국산업인력공단·대한상공회의소가 국가자격증 기관이다. 네이버·카카오가 이곳이랑 협약해 모바일 자격증 서비스에 나서는 것이다.

이달부터 네이버 앱 '네이버 인증서', 카카오톡의 '카톡 지갑'에서 자격증을 확인·열람할 수 있게 된다.

 

495종의 국가기술자겨 모두 담을 수 있어

 

정보처리기사·한식조리기능사 등 국가기술자격증 495종에 적용되며, 추후 세무사·공인노무사·공인중개사·사회복지사 등 국가전문자격증으로 확대 적용된다.

 

컴퓨터활용능력·워드프로세서 등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발급하는 자격증도 네이버·카카오톡에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는 "자격증 서비스를 더 고도화해 네이버 블로그·카페·지식인·엑스퍼트 등 내부 서비스와 다양한 방식으로 연동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네이버 블로그나 지식인 프로필에 자격증을 공개해 자신의 전문성을 입증하거나, 네이버 카페 운영진이 특정 자격증 소지자만 가입 대상으로 설정하는 등의 기능이 가능해질 거라고 네이버는 전했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는 "네이버 앱 자체를 이용자들이 하나의 포트폴리오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는 "카톡 지갑 내 자격증은 카카오가 보유한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로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자격 증명 서비스를 카톡 오픈 채팅, 카카오TV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정보통신 전문가들은 사이버 지갑이 온갖 기능을 다 하는 세상으로 변해가고 있다면서 이럴수록 보안 관리를 기업이 철저히 해야 하고 개인도 늘 조심하는 마음으로 업데이트나 지갑 변경 때 자주 확인해 보는 조심성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