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與 '언론중재법 개정안' 강행처리…언론 개혁이라는 가짜 구호로 언론까지 장악 (영상)

장형익 기자 / 기사승인 : 2021-08-27 14:26:31
  • -
  • +
  • 인쇄
언론 자유의 유린, 파쇼 독재 정권의 영구화를 기도하는 게 분명

국민의힘은 27일 더불어민주당의 '언론중재법 개정안' 강행처리 방침에 맞서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를 예고했다.

국회법상 필리버스터는 8월 임시국회 회기가 종료되는 오는 31일까지만 가능하다. 사실상 하루 남짓 시간만이라도 여론전을 최대치로 끌어올리겠다는 구상이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긴급 현안 간담회를 열어 "문재인 대통령은 언론 개혁이라는 가짜 구호를 동원해 언론까지 장악하려 한다"며 "파쇼 독재 정권의 영구화를 기도하는 게 분명하다"라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필리버스터를 할 의원들이 많아서 선정하는 데 오히려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서로 하겠다고 신청이 쇄도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허은아 수석대변인은 구두 논평에서 "민주당 눈에는 필리버스터가 하루를 연기하는 것에 불과한 미약한 저항으로 보일지 모르지만, 언론 자유의 유린을 막고자 하는 국민 다수와 언론인의 뜻이 담겨있음을 명심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는 30일 본회의에서 민주주의 전당인 국회가 스스로의 손으로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일이 없기를 간곡히 호소한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