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자 절반 "AI에 밀릴까 '제2의 직업' 고민"

최용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7 12:49:30
  • -
  • +
  • 인쇄

구직자 절반 가량이 인공지능(AI), 로봇 등에 대체되지 않기 위해 제2의 직업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커리어가 구직자 54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46.3%가 '제2의 직업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로봇 등에 대체되지 않기 위해 특별히 준비하는 것은 없다'는 답변이 23.9%, '미래 유망 직업으로 진로 변경' 15.1%, '정규 교육 과정 외 추가 교육 수강' 14.6%, '학교 재입학' 0.2%였다.

 

'AI와 본인을 비교한다면 업무 능력은 누가 더 뛰어날 것이라고 생각하나'라는 질문에 'AI가 더 뛰어나다(42.1%)'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지난해 4월에는 'AI가 더 뛰어나다(58.6%)'는 의견이 과반 이상인 것과 상반된 결과였다. 이어 '서로 비슷하다'는 답변이 34.1%, '내가 더 뛰어나다'는 의견은 23.9%로 나타났다.

 

'AI 시대에 로봇이나 인공지능에 대체되지 않는 직업군을 고려한 적이 있나'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86%가 '그렇다'고 답했고, '그렇지 않다'라는 응답은 14%에 불과했다.

 

취업 후 본인의 직업/직무가 AI 등으로 대체될 가능성이 있다면 '과감히 다른 직업/직무를 선택할 것'이라는 답변이 80%를 차지했고, '아니다' 20%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