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버스터 '스파이더맨3', 현대차의 미래차와 악수 나누다

최용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2:32:46
  • -
  • +
  • 인쇄
2021년부터 5편 영화에 등장 예정

▲ 현대차 고객경험본부장 조원홍 부사장(좌측), 소니 픽처스 글로벌 파트너십 담당

   제 프리 고드식 부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제공=현대차]

 

세계적으로 많은 관객을 불러모았던 베스트셀러 영화 스파이더맨3가 현대자동차와 손을 잡았다. 영화계에 따르면 내년 개봉 예정인 '스파이더맨 3', '언차티드' 등의 헐리우드 영화에 현대자동차의 미래차가 등장한다는 것이다.

 

현대차는 28일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와 이와 같은 내용으로 전략적 제휴를 했다고 밝혔다. 미국 LA 컬버시티의 소니 픽처스 스튜디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현대차 고객경험본부장 조원홍 부사장,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 글로벌 파트너십 담당 제프리 고드식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제휴를 통해 현대차는 미래 모빌리티 비전, 신차, 다양한 신기술들을 소니 픽처스의 영화, 애니메이션, 디지털 콘텐츠 등에 선보일 계획이다.

 

'언차티드'(20217월 예정), '스파이더맨 3'(202111월 예정), 애니메이션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후속(202210월 예정) 5편에 현대차가 나온다.

 

현대차는 올해 1월 국제가전박람회(CES)에서 선보인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을 체험하는 콘텐츠를 작품에 담을 계획이다.

 

현대차는 또 소니 픽처스와 차량 엔터테인먼트를 강화할 수 있는 협업 콘텐츠를 추진한다전동화 기반의 개인 맞춤형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를 선보이기 위해서다.

 

소니 픽처스의 제프리 고드식 부사장은 "진정한 의미의 '파트너십'이 어떤 것인지를 보여주는 모범 사례가 될 것"이라며 "현대차와 함께 세계 이목을 집중시킬 획기적인 콘텐츠를 내놓을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다양한 콘텐츠로 현대차의 인간 중심 미래 모빌리티 비전을 고객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완성차 관계자들은 인기영화 트랜스포머에 등장한 차량들이 대중들에게 큰 인기를 모은 것을 생각할 때, 이번 계약으로 현대차가 글로벌 정상에 도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고 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