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2021 희망 새해계획 2위 ‘국내외 여행’…1위는?

이준섭 / 기사승인 : 2020-12-15 13:30:21
  • -
  • +
  • 인쇄

▲제공=잡코리아

 

성인남녀들이 꼽은 2021년 가장 이루고 싶은 새해계획은 이직 또은 취업이었다. 이외 국내외 여행과 체력관리, 자격증 취득 등도 성인남녀들이 이루길 희망하는 새해계획으로 꼽혔다.

 

15일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성인남녀 2696명을 대상으로 '2021년 새해계획'을 조사한 결과, 성인남녀 중 79.8%가 '내년 새해계획을 세울 것'이라 답했다. 반면 '내년 새해계획을 세우지 않을 것'이라 답한 응답자는 5.1%였고, 15.1%는 '아직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조사 결과 성인남녀들이 2021년 이루고 싶은 새해계획 1, 2위는 '이직·취업'(25.9%)과 '국내외 여행'(25.8%)이었다. 

 

특히 알바생(28.2%)과 직장인(26.2%)그룹에서 국내외 여행을 희망한다는 답변이 평균보다 높게 나타났다. 

 

이외 ▲운동·체력관리(23.9%) ▲자격증 취득(22.7%), ▲다이어트(21.4%), ▲아르바이트·투잡(19.8%), ▲저축·재테크(17.9%) 등도 성인남녀들이 2021년에 이루고 싶은 새해계획으로 꼽혔다(복수응답).

 

현재 직업상태에 따라 내년 희망하는 새해계획이 달랐다.

 

직장인들의 경우 2021년 가장 이루고 싶은 새해계획으로 '저축·재테크'(29.7%)를 꼽았고 이어 '운동·체력관리'(28.7%)가 2위에 올랐다. 반면 취준생들은 1위로 '취업'(41.6%)을 선택했고, 2위로 '국내외 여행'(23.6%)을 꼽아 차이를 보였다. 알바생들이 꼽은 내년 희망 새해계획 1위는 '국내외 여행'(28.2%)이었다.

 

한편 성인남녀 10명 중 7명은 내년 새해계획을 꼭 지킬 것이란 의지를 보였다. '내년 새해계획을 꾸준히 지켜 이룰 수 있을지' 묻자 '꾸준히 지켜 모두 이룰 것'(45.9%)이란 답변과 '대부분 이룰 것'(24.8%)이란 답변이 총 70.7%를 기록했다. 반면 '꾸준하지 못해 거의 이루지 못할 것'(2.7%)이란 답변과 '올해도 작심삼일에 그칠 것-대부분 이루지 못할 것'(1.7%)’이란 답변은 소수에 그쳤다.

 

성인남녀들이 내년 새해계획을 이루지 못 할 것이라 생각하는 이유로는 '내년에도 코로나19사태가 이어질 것 같아서'(51.1%), '동기가 부족하고 끈기가 없는 편이어서'(38.3%), '매년 새해계획을 세우지만 지키지 못해서'(34.0%) 등이 있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