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현대 U-18팀 '영생고' 대한축구협회장배 우승

서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1 16:51:06
  • -
  • +
  • 인쇄
전남 드래곤즈 U-18팀인 광양제철고를 상대로 명세진이 멀티골로 2-1 승리

1.jpg
▲사진=제40회 대한축구협회장배 전국고등학교축구대회에서 우승한 전주 영생고 [출처/전북 현대]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의 U-18팀인 전주 영생고등학교가 11일 충북 제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40회 대한축구협회장배 전국고교축구대회 결승전에서 전남 드래곤즈 U-18팀인 광양제철고를 상대로 명세진이 멀티골을 넣어 2-1로 승리했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영생고는 후반 12분 이지훈의 패스를 받은 명세진의 득점으로 앞서갔다.


영생고는 후반 33분 자책골로 동점을 허용했지만 명세진이 1분 뒤 결승골을 꽂아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영생고의 박준범은 최우수선수로 뽑혔고, 결승전 멀티골의 주인공 명세진은 공격상을 받았다.


또 영생고의 안대현 감독과 신용주 코치는 최우수지도자상의 주인공이 됐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