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데플림픽 선수단, 동메달 1개 획득 종합 순위 16위

서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2-23 15:10:27
  • -
  • +
  • 인쇄
러시아 한티만시스크 대회에 이어 두 번째 동계데플림픽에 출전, 메달 딴 건 처음

1.jpg
▲사진=한국 데플림픽(농아인 올림픽) 선수단 [출처/대한장애인체육회]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대한장애인체육회는 23일 "동계데플림픽 사상 첫 메달 획득에 성공한 한국 대표팀은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고 전했다.


한국은 12일부터 이탈리아 발텔리나 일원에서 열린 2019 발텔리나-발치아벤나 동계데플림픽에서 동메달 1개(여자 컬링)를 획득해 종합 순위 16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2015년 러시아 한티만시스크 대회에 이어 두 번째로 동계데플림픽에 출전했는데, 메달을 딴 건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은 총 6개 종목 중 아이스하키와 체스를 제외한 4개 종목(스노보드, 알파인 스키, 크로스컨트리 스키, 컬링)에 50명의 선수단(선수 16, 경기임원 8, 수어통역 7, 본부임원 14, 지원단 5)을 파견했다.


이번 대회는 21일 이탈리아 발텔리나 발치아벤나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폐회식을 끝으로 10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우승은 금메달 17개를 획득한 러시아가 차지했고, 이탈리아와 우크라이나가 그 뒤를 이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