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래·장수정, ITF 인천 여자테니스 4강 진출

이상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31 15:53:07
  • -
  • +
  • 인쇄
4강에서 한나래는 나탈리야 코스티치, 장수정은 아나스타시야 가사노바와 각각 맞대결

1.jpg
▲사진=한나래(인천시청) [출처/실업테니스연맹]


[데일리매거진=이상은 기자] 한나래(인천시청)와 장수정(대구시청)이 국제테니스연맹(ITF) 인천 여자투어대회(총상금 2만5천달러) 단식 4강에 올랐다.


한나래는 31일 인천 열우물코트에서 열린 대회 5일째 단식 3회전에서 한나 장(미국)을 2-1(4-6 6-1 6-2)로 물리쳤다.


장수정 역시 2번 시드인 장위쉬안(239위·중국)을 2-0(6-1 6-3)으로 꺾고 4강에 합류했다.


6월 1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4강에서 한나래는 나탈리야 코스티치(304위·세르비아), 장수정은 아나스타시야 가사노바(315위·러시아)와 각각 맞대결한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