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국제어린이마라톤' 오는 25월 부산서 열려

서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2 10:40:11
  • -
  • +
  • 인쇄
연합뉴스·세이브더칠드런 공동주최, 2천명 모여 나눔의 마라톤

1.jpg
▲사진=지난 5월 5일 어린이날 세종시레서 열린 세종 국제어린이마라톤 [출처/세이브더칠드런]


[데일리매거진=서태영 기자] 2019 국제어린이마라톤이 오는 25일 오전 10시 부산광역시 사상구 삼락생태공원에서 열린다.


가족 단위 참가자 2천20명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와 아동구호 비정부기구(NGO) 세이브더칠드런이 공동주최한다.


개회식에는 세이브더칠드런 오준 이사장·정태영 사무총장, 연합뉴스 한민족센터 지일우 본부장, 부산시 변성완 행정부시장 등이 참석한다.


참가자들은 4㎞ 미니 마라톤을 달리며 1㎞마다 설치된 4개의 체험존을 둘러볼 수도 있다.


행사 집결지에도 말라리아 퇴치, 기아 체험, 긍정적 훈육 등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다양한 체험 부스가 설치돼 전 세계 4세 미만 영유아 사망원인과 해결책, 아동의 권리에 대해서 배울 수 있다.


참가비는 1인당 1만원이며 이는 전액 국내외 아동 빈곤 퇴치, 아동 인권 개선 사업에 쓰인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