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직장인 10명 중 7명 "취업위해 알바 경험"...91% "도움됐다"

이준섭 기자 / 기사승인 : 2020-08-12 11:16:33
  • -
  • +
  • 인쇄

2030 직장인 10명중 7명이 취업하기 전에 취업에 도움이 되는 경험을 만들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했던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알바몬이 잡코리아가 공동으로 20~30대 직장인 474명을 대상으로 '취업 전 알바 경험'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2030 직장인 중 '취업 전, 취업에 도움이 되는 경험을 만들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했었다'고 답한 응답자가 71.9%로 10명중 7명에 달했다.

 

▲제공=잡코리아

 

취업에 도움되는 경험을 위해 했던 아르바이트 직종은 '사무보조'(43.1%), '매장관리/판매'(37.8%), '음식점/프랜차이즈'(34.6%) 순으로 많았다. 

 

이 외에는 △카페(20.8%) △고객센터 알바(18.2%) △택배/배달 알바(18.2%) △대형마트/유통점 알바(17.3%) 순으로 알바를 했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아르바이트 했던 기업으로는 '취업하고 싶은 기업과 동종업계의 기업'에서 알바 했었다는 직장인이 34.6%(복수선택)로 가장 많았다. 이어 '취업하고 싶은 기업(23.8%)'에서 알바 했었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이외에는 △공기업/공공기관(12.3%) △취업하고 싶은 기업의 경쟁사(11.4%) 순으로 아르바이트를 했었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조사결과 취업을 위해 알바를 했었다는 직장인 중 91.2%가 '도움이 됐다'고 답했다. '도움이 안됐다'는 응답자는 8.8%에 불과했다. 

 

'알바 경험이 취업에 도움이 됐다고 생각하는 이유'에 대해 조사한 결과 '면접에서 알바 경험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53.7%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알바를 통해 취업하고 싶은 직무를 찾았다(41.2%) △알바를 통해 대인관계 방법을 배웠다(40.8%) △적성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됐다(40.5%)는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이외에는 △진상고객 응대법 등 글로 배우기 어려운 것을 배웠다(31.8%) △알바를 통해 일하고 싶은 기업을 찾았다(25.4%)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