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대구·경북 코로나19 극복 위해 1억원 기부

이상은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0 10:06:30
  • -
  • +
  • 인쇄
대구·경북 지역 의료진 및 소외계층 어린이 위한 생필품 제작에 사용 예정
▲사진=오렌지라이프 로고

 

오렌지라이프는 대구·경북 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을 지원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신한금융그룹과 와디즈가 함께 크라우드펀딩 방식으로 모금하는 ‘Hope Together with 신한’ 캠페인의 하나로 진행됐다. 오렌지라이프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에서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분투 중인 의료진과 소외계층 어린이들의 필요 물품을 제작하여 전달할 예정이다.

오렌지라이프는 또한 보험료 및 보험계약 대출이자 납입 유예, 보험금 신속 지급, 비대면 사고보험금 청구금액 확대, 보험계약대출 간편 지급 한도 상향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금융·비금융 분야에서 전방위적인 지원을 실시한다.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사장은 “우리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며 “오렌지라이프는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다해 우리 사회의 고통을 적극적으로 분담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오피니언

+

스포츠

+

PHOTO NEWS